QULCK MENU
  •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플친
  • 찾아오시는 길
  • 기사제보
    044-862-1182
21대 총선 대전·세종·충남지역 당선인 7명 입건
21대 총선 대전·세종·충남지역 당선인 7명 입건
  • 김채은 기자
  • 승인 2020.04.17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입건
지난 20대 총선, 선거법 위반으로 7명이 의원직 박탈

21대 총선이 끝난 가운데 대전·세종·충남 지역 국회의원 당선인 중 7명이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입건됐다.

해당사진은 기사내용을 이해하기위한 자료사진입니다.
해당사진은 기사내용을 이해하기위한 자료사진입니다.

대전지방검찰청에 따르면 입건된 선거사범 사례는 73건으로 이중 수사를 통해 3건의 경우 불기소 처분됐다.

앞서 대전·세종·충남지역의 일부 선거구에서는 후보 간 경쟁의 과열 양상이 고소·고발로 이어지거나, 선거공보에 허위 경력을 기재하고 선거구민에게 불법으로 음식을 제공한 사례도 있었다.

대전지검은 금품 수수·여론조작·공무원과 단체 등 불법 개입에 대해 엄정 대응하겠다고 뜻을 밝히며 엄정 수사하겠다고 뜻을 밝혔다.

한편, 당선인이 선거법상 징역형 이상이나 100만 원 이상 벌금형이 확정되면 당선 무효가 된다. 지난 20대 총선에선 이로 인해 7명이 의원직을 잃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