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LCK MENU
  •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플친
  • 찾아오시는 길
  • 기사제보
    044-862-1182
"영수증·전표는 종량제 봉투에"
"영수증·전표는 종량제 봉투에"
  • 김채은 기자
  • 승인 2020.02.27 10:5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종이류 올바른 분리배출 요령 홍보활동 강화

세종특별자치시가 쓰레기를 줄이고 재활용을 촉진하기 위해 '종이류 올바른 분리배출 요령' 관련 홍보물을 제작·배포하고 시민 협조를 당부했다.

세종시 내 폐골판지 가격은 지난해 1월 1kg당 136원이었으나 현재는 40원까지 떨어진 상태다. 이는 수거운반업체의 폐지 선별 및 수거 · 보관 등 유통구조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폐지 가격 폭락은 지난해 초 중국의 폐지·플라스틱 수입제한 조치 이후 국산 폐지의 물량 적체가 발생하면서 빚어진 것으로, 수도권에서는 수거운반업체가 폐지 수거를 거부하는 사태도 벌어지고 있다.

이에 시는 올바른 종이류 분리배출 요령을 알림으로써 수거운반업체의 수거율 및 자원 재활용률을 높이고자 관련 홍보물을 제작해 관내 공동주택 엘리베이터에 게시하는 등 홍보활동을 강화한다.

종이류 및 분리배출 시에는 테이프 등 이물질을 제거한 후 골판지(종이상자). 종이팩, 폐지류(신문지 등) 종류별로 분리배출해야 한다.

또, 오염된 종이 영수증 택배 전표 및 각종 라벨 색지와 금은 박·알루미늄 비닐 코팅지, 명함·사진, 방수 코팅된 포장박스, 합성수지 소재 벽지, 부직포 등은 종량제 봉투에 담아 배출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종이류도 제대로 분리수거하지 않으면 폐기물이 되는 만큼 배출 시 주의가 필요하다"며 "배출 전에 종이박스를 납작하게 펴고, 오염물질이 묻은 종이류와 영수증은 종량제 봉투에 버리는 등 종이류 올바른 분리배출 요령에 따라 실천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시은 2020-02-27 11:07:28
도담에서 왔어요.항상 헷갈렸는데 이런 정보 좋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