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LCK MENU
  •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플친
  • 찾아오시는 길
  • 기사제보
    044-862-1182
대전시 멸종위기종 독수리 첫 발견
대전시 멸종위기종 독수리 첫 발견
  • 스칼렛 기자
  • 승인 2020.02.11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 직동 관찰, 흰목물떼새 등 10종 범종 보호종 함께 발견

대전 상공에서 멸종 위기종인 독수리가 처음 발견됐다.

사진 대전상공 멸종 위기종 독수리 첫 발견

대전시는 최근 대전세종연구원인 도시 생태 지도 작성 조사 중 동구 직동 648번지 일원에서 독수리를 처음 관찰했다.

독수리는 멸종위기야생생물 2급이자 천연기념물 제243-1호로 대전에서는 처음 관찰된 것이다. 지난 9월부터 현재까지 대전에서는 큰 고니, 흰목물떼새 등 10종의 법정보호 조류의 서식이 확인됐다.

이번에 확인된 독수리는 주로 몽골에서 번식해 겨울을 나기 위해 우리나라에 건너오는데 강원도 철원과 파주 등으로 이동하는 겨울 철새다.

사진 대청호 인근 멸종 위기종 발견
사진 대청호 인근 멸종 위기종 발견

이번 조사는 포유류, 조류, 양서파충류 등 분류군별로 조사를 수행하고 있다. 조류의 경우 갑천 인근에서 멸종 위기종인 흰꼬리수리, 큰 고니, 흰목물떼새, 참매, 새매가 확인됐고 특히 대청호 주변에서는 흰꼬리수리와 독수리가 발견되었다.

대전시 이윤구 기후환경정책과장은 "최근 대전에서 멸종 위기종이 연이어 발견되며 자연 생태 복원의 신호가 여러 곳에서 나타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생태계를 대표하는 깃대종 복원, 습지관리와 생물 서식공간 조성, 도심 생태축 연결 등 다양한 자연 생태 복원 정책을 통해 건강한 생태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2014년 자연환경조사 시 멸종 위기종인 흰꼬리수리를 포함한 조류 3종과 총 390종의 생물을 추가 발견한 바 있으며, 2017년 이후에는 매년 실시하고 있는 생태계 변화 관찰을 통해 새로운 법정보호종들을 연이어 발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