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청자미디어센터 시민 미디어시대 연다
세종시청자미디어센터 시민 미디어시대 연다
  • 김다솜 기자
  • 승인 2019.11.14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세종시-방통위-미디어재단 업무협약…내년 상반기 개소

시민을 대상으로 미디어 교육·체험과 방송제작 시설·장비를 대여할 수 있는 세종특별자치시 시청자미디어센터가 내년 상반기 중 어진동 복합커뮤니티센터에서 문을 연다.

시는 14일 시청 중앙정원에서 시-방송통신위원회-시청자미디어재단 간 ‘세종시청자미디어센터의 효율적인 설립과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세종특별자치시장을 비롯해 방송통신위원장과 시청자미디어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시청자미디어센터는 시청자가 직접 제작한 프로그램의 편성과 제작지원을 통해 방송 접근성을 높이고 시청자의 권익증진 또는 미디어 복지환경 조성을 위해 설립하는 센터다.

전국에서 열 번째로 건립하는 세종시청자미디에센터는 방송통신발전기금 50억 원과 시비 14억 원 등 총 64억 원을 투입해 어진동 복합커뮤니티센터 내 연면적 2천597㎡ 규모로 들어선다.

여기에는 방송프로그램 제작이 가능한 스튜디오를 비롯해 미디어체험관·녹음실·편집실·소공연장 등의 시설을 갖출 예정이다.

이곳에서는 시민을 위한 수요자 맞춤형 미디어 교육·체험과 홍보 활동과 방송 관련 시설·장비 대여와 방송참여 또는 권익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에정이다.

시는 이번 세종시청자미디어센터 미래를 이끌어 갈 미디어산업의 인재를 육성하고 사회적 취약계층의 미디어활용 격차를 줄일 수 있을것으로 기대한다.

세종시장은 “시청자미디어센터 건립으로 세종시도 새로운 미디어 콘텐츠 융‧복합 시대의 흐름에 동참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며 “앞으로의 남은 기간 방송통신위원회·시청자미디어재단과 긴밀히 협력해 건립 사업이 잘 마무리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