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향 시민의 날 기념 연주회 ‘대전이 좋다’
대전시향 시민의 날 기념 연주회 ‘대전이 좋다’
  • 김다솜 기자
  • 승인 2019.09.17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일 오후 7시 30분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

대전시립교향악단이 오는 10월 1일 저녁 7시30분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에서 대전시 출범 70년과 광역시 승격 30주년과 시민의 날을 기념하기 위한 시민의 축제 ‘대전이 좋다’ 연주회를 개최한다.

이날 연주는 대전시립교향악단의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인 마에스트로 제임스 저드의 지휘와 세계적 거장들의 러브콜을 받으며 세계무대를 누비는 정상급 소프라노 임선혜 그리고 대전시향 악장 김필균이 협연자로 함께 해 세계적인 수준의 연주를 선보인다.

연주회는 핀란드의 작곡가 장 시벨리우스의 교향시 ‘핀란디아’를 시작으로, 베토벤의 교향곡 제5번 ‘운명’1악장 등 대중에게 잘 알려진 곡들로 진행된다. 그리고 차이콥스키의 ‘1812년 서곡’으로 화려하게 대미를 장식한다.

특히 이번 연주회를 위한 위촉 작품 ‘현을 위한 세레나데’는 대전시향 전속작곡가 우미현의 곡으로 현대사회 속에서 외롭고 마음이 지친 사람들을 음악으로 안아주고 대전의 공기가 사랑으로 가득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작곡했다.

대전시향은 이날 김동진의 ‘신아리랑’뿐만 아니라 시벨리우스와 드보르자크 등 대표적인 민족주의 작곡가들의 곡들로 자부심과 긍지로 대전 시민의 가슴을 뜨겁게 할 예정이다.

또한 대전의 역사를 함께한 대전 거주자로 만70세와 만30세의 시민을 초청하는 의미 있는 이벤트도 진행된다.

대전시 관계자는 “시민의 날을 맞아 열리는 특별연주회가 시 출범 70주년과 광역시 승격 30주년을 맞이하여 새로운 도약을 꿈꾸는 대전광역시와 시민들에게 큰 기폭제가 될 것”라고 말했다.

연주회의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립교향악단 홈페이지(www.dpo.or.kr)를 참조하거나 전화(042-270-8382~8)로 문의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