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대비 옥외광고물 안전점검 하세요!
태풍대비 옥외광고물 안전점검 하세요!
  • 김다솜 기자
  • 승인 2019.07.17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10월까지 옥외광고물 안전-광고(Safety-Sign)의 날’운영
고정상태 불량, 전기설비 노후, 광고물 기초 콘크리트 부식 등 점검

대전시는 여름철 태풍과 집중호우 등으로 간판 추락과 파손 등 각종 피해에 대비해 오는 10월까지 관내 ‘옥외광고물 안전-광고(Safety-Sign)의 날’을 운영한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출처 픽사베이.
사진출처 픽사베이.

옥외광고물 안전-광고(Safety-Sign)의 날은 기상대 태풍발생 예고에 따라 대전시 옥외광고협회와 자치구담당공무원이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보행자의 통행이 많은 지역의 옥외광고물(벽면용 간판, 돌출․옥상․지주형간판)을 태풍대비 매뉴얼에 따라 점검하고 광고주와 함께 안전사고 예방 캠페인을 실시한다.

점검반은 점검 후 노후간판에 대해서는 자진 철거를 유도하고 안전장치 보강 등 사전대책 마련을 권고할 예정이다.

또 불법광고물 및 안전도검사를 받지 않은 광고물에 대해서는 계도 등 행정지도를 통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계획이다.

대전시 도시경관과장은 “올 해 옥외광고물 안전-광고(Safety-Sign)의 날 운영으로 다수 광고주들이 자기 건물의 옥외광고물(간판)에 대해 사전 안전점검을 실시해 태풍으로 인한 피해가 한 건도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적으로 협조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