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2생활권 시간제보육실 8월 문 연다
세종시 2생활권 시간제보육실 8월 문 연다
  • 김다솜 기자
  • 승인 2019.06.17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롬동복컴 내 2개반 설치…가정양육 6~36개월 영아 대상

세종특별자치시가 오는 8월부터 새롬동복합커뮤니티센터 안에 위치한 공립 세종새롬어린이집에 시간제보육실 2개 반을 운영한다.

사진 세종시 제공.
사진 세종시 제공.

시간제보육은 가정양육을 하는 부모들이 병원이용, 외출 등 단시간 보육이 필요할 때 아이를 맡기고 보육료를 부담하는 서비스로 가정양육수당을 수급 중인 6∼36개월 미만의 영아를 대상으로 한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월 80시간 이내 이용 시 시간당 '천 원'에 이용할 수 있다.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www.childcare.go.kr) 혹은 콜센터(1661-9361)로 신청할 수 있다.

시는 현재 조치원과 1생활권에서 시간제 보육실 제공기관 3곳에 6개 반을 운영하고 있으며 올 하반기에는 3생활권에서도 시간제 보육실 제공기관 지정을 계획하고 있다.

세종시 여성가족과장은 “이번 시간제 보육실 추가 운영으로 보육서비스에 대한 시민 접근성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맞춤형 보육서비스를 통해 자녀양육 부담을 줄이고 여성, 아이가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드는데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육아는 이전 세대에 전적으로 여성의 책임으로 인식돼왔던 관점에서 벗어나 가정의 문제로 전환됐다. 하지만 여전히 근로 환경적 요소와 사회 분위기 및 남·녀 임금차 등으로 여성에게 양육의 부담이 가중될 수 밖에없는 것이 현실이다. 이런 현실의 근본적인 문제해결을 위한 기업의 구조적인 변화와 정책적 노력도 필요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