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대중교통 이용 ‘광역알뜰교통카드’ 시범도시 선정
세종 대중교통 이용 ‘광역알뜰교통카드’ 시범도시 선정
  • 김다솜 기자
  • 승인 2019.05.08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부터 체험단 모집…대중교통 이용실적 따라 최대 30% 절약

세종특별자치시가 국토교통부의 ‘광역알뜰교통가드’ 시범도시로 선정됨에 따라 이달 중 시민체험단을 모집해 내달부터 시범사업을 시행한다.

사진 출처 국토교통부.
사진 출처 국토교통부.

시에 따르면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2020년 광역알뜰교통카드의 본격 시행에 앞서 세종특별자치시 외에 부산, 인천, 대전, 울산 등 광역자치단체 5곳과 경기 수원, 충북 청주, 전북 전주, 경북 포항·영주, 경남 양산 등 기초자치단체 6곳 등 총 11곳이다.

‘광역알뜰교통카드’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 누구나 교통비 절감혜택을 누릴 수 있는 제도로, 정기권 할인 10%에 보행·자전거 이용 마일리지 20%를 포함해 최대 30%까지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광역알뜰교통카드는 지난해 세종, 울산, 전주 등에서 시범사업을 거치며 문제점들을 대폭 개선, 전국 어디서나 사용 가능해졌으며 후불 교통카드와 자동적립 기능이 도입됐다.

또 시민 혜택 면에서도 마일리지 적립액을 늘리는 등 혁신적으로 변화했다.

시민체험단은 총 2천명을 모집하며 세종시에 거주하는 시민이면 누구나 광역알뜰교통카드 홈페이지(http://alcard.kr)를 통해 응모할 수 있다.

구체적인 신청방법은 주요 포털에서 ‘광역알뜰교통카드’를 검색해 홈페이지에 접속한 후 체험단 신청 → 지자체 선택 → 광역알뜰교통카드 지정(후불카드, 선불카드 등) 등을 완료하면 된다.

교통과장은 “광역알뜰교통카드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이면 누구나 교통비 절감혜택을 누릴 수 있으며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통해 도시환경 개선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광역알뜰교통카드 보급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