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마 흡입한 천안지역 친목모임 선·후배 7명 검거
대마 흡입한 천안지역 친목모임 선·후배 7명 검거
  • 김다솜 기자
  • 승인 2019.04.18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일대에서 구매한 대마를 함께 흡입한 친목모임 선·후배 등 7명 검거

대전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대마를 구입하고 흡입한 7명을 검거하였다. 이들은 SNS를 통하여 대마를 구매했다.

사진 대전지방경찰청 제공.

우○○(남·31세) 등 7명은 충남 천안지역 친목모임에서 함께 활동한 선·후배 사이다. 2019년 1월 서울 일대에서 외국인으로부터 구매한 대마초를 1~3월 사이 작업실 등에서 종이에 말아 불을 붙여 수차례 흡입한 혐의로 검거했다.

대전경찰청 마약수사대는 피의자가 대마를 구매한 경로에 대해서도 수사 중이다. 마약수사대 관계자는 "지속적인 인터넷 모니터링 강화와 마약류 사범에 대한 강력한 단속으로 마약으로부터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