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행복한 여성친화마을 만들기’ 마을리더 교육
서구, ‘행복한 여성친화마을 만들기’ 마을리더 교육
  • 박진숙 기자
  • 승인 2019.03.05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서구는 오는 4월26일까지 11개 동 행정복지센터를 순회하며 360여 명의 주민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여성친화도시 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여성친화도시 재지정 1년 차로 여성친화도시 공감대 형성 및 여성친화도시 조성사업에 적극적인 주민참여를 유도하고자 마련됐다.

교육은 △성 평등 인식의 중요성 △여성친화도시 정책 관련 다양한 사례 △주민 리더 역할 등의 내용으로 진행된다.

장종태 청장은 “여성친화도시 조성은 도시 경쟁력 강화는 물론, 주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중요한 정책이다”라며 “지역정책과 발전과정에 남녀가 동등하게 참여하고, 보다 사회적 약자가 안전한 도시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는 지난 1월 여성가족부와 여성친화도시 재지정협약을 체결해 △맘 센터 포함 ‘여성복합커뮤니티 센터’ 조성 △민‧관 거버넌스 강화 △일자리와 여성의 사회 참여 확대 △안전 강화에 중점을 두고 사업을 추진해 나가면서 서구 특색에 맞는 여성친화 발전 모델을 만드는데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