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몽골 황사에 초미세먼지까지 '캄캄한 낮'
내몽골 황사에 초미세먼지까지 '캄캄한 낮'
  • 채덕종 기자
  • 승인 2018.11.27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이징 스모그도 유입, 뿌연 하루

[이투뉴스]초미세먼지(PM-2.5)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27일 낮부터는 몽골발 황사까지 한반도를 덮칠 것으로예보됐다.

27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중국 내몽골 부근에서 발원한 황사는 대부분 중국 북동 지방으로 지날 것으로 보이며 일부는 서해상으로 남하하면서낮부터 28일 새벽 사이 서해섬과 서쪽 지방을 중심으로 황사가 나타날 가능성이 있다.

황사에 해당하는 미세먼지는 이날 전국 17개 시·도에서 예외 없이 '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미세먼지보다 입자가 더 작은 초미세먼지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나쁨' 수준으로 나타날 전망이다.

초미세먼지는 인간의 몸속 더 깊숙이 침투해 밖으로 나오기 어렵기 때문에 미세먼지보다 인체에 더 해롭다.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은 "대부분 지역에서 대기 정체로 국내에서 생성된 초미세먼지가 축적되고, 오후에는 국외 미세먼지가 더해져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국립환경과학원 관계자는 "오늘 오후 중국 북쪽 고기압이 확장하면서 몽골, 중국, 북한을 거친 '초미세먼지 바람'이 우리나라로 불어올 것"이라며 "베이징의 스모그도 이 띠 형태의 바람에 일부 섞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채덕종 기자 yesman@e2news.com

< 저작권자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http://www.e2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