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 가을 수확기 맞아 야생동물 포획활동... 농작물 피해 최소화
대덕구, 가을 수확기 맞아 야생동물 포획활동... 농작물 피해 최소화
  • 박진숙 기자
  • 승인 2018.11.01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생동물 기동포획단과 합동, 계족산일대 야간·새벽시간 집중 운영
박정현 대덕구청장, “농작물 피해 최소화와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 당부

대전 대덕구가 야생동물 기동포획단과 합동으로 오는 5일부터 16일까지 계족산 일대를 중심으로 야간·새벽시간대 멧돼지 등 유해야생동물을 집중 포획활동에 나선다.

구는 최근 계족산 주변 지역 등에서 멧돼지와 고라니 등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등이 급증하고 있으며, 주로 야행성으로 야간과 새벽시간대 집중적으로 출몰함에 따라 이번 야간 포획활동을 실시하기로 했다.

사진 대덕구 제공.

이에 따라 포획기간 중 등산객과 지역민의 안전을 위해 계족산과 주변 마을에 입산금지 등 안내 현수막을 게시하고, 각 동 주민센터에 적극적으로 홍보를 당부해 농가 피해 최소화와 함께 안전사고 예방에도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농작물 피해 최소화와 주민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피해 현장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포획 활동에 나서줄 것”을 당부하며 “야간 포획 기간 중 총기사고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안전수칙 준수”를 강조했다.

야생동물 기동포획단은 야생생물 관련단체로부터 추천받은 모범엽사 16명, 2개조로 구성되며, 평소에도 야생동물로부터 피해를 입은 농민이 구청에 신고를 하면 즉시 출동하여 구제활동을 하고 있다.

구는 이와 함께 야생동물로부터 경작지 등에 피해를 입은 농가에 대하여 전기울타리, 철망울타리 등 피해예방시설 설치비용의 60%, 최대 1,000만원까지 지원하는‘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설치사업’을 추진중에 있다. 지난해에는 지원사업비 5567만원으로 농가 14곳를 지원했고 올해는 예산을 대폭 증액해 현재까지 1억2000만원을 편성, 농가 25곳을 지원했다. 내년에도 포획틀, 침입방지제 등 지원사업과 피해보상금 제도를 확대 추진 할 계획이다.

양당석 기후환경과장은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피해방지단 운영과 더불어 피해예방시설 설치를 지속적으로 확대하는 등 농가 불만해소와 야생동물 보호도 차질 없이 추진해 자연과 인간이 공존하는 자연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