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동계시즌 바뀌는 항공편, 확인하고 타세요!
2018년 동계시즌 바뀌는 항공편, 확인하고 타세요!
  • 박진숙 기자
  • 승인 2018.10.25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부터 국제·국내 운항스케줄 변경
일본·중국 운항 횟수 늘고 국내 줄어

국토교통부는 국내외 항공사들이 신청한 2018년 동계기간인 이달 28일부터 내년 3월30일까지 동안의 국제선과 국내선의 정기편 항공운항 스케줄을 인가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동계시즌에는 국제선은 93개 항공사가 총 360개 노선에 왕복 주4854회 운항할 계획이며, 전년 동계보다 주436회(9.9%) 운항횟수가 증가했다. 

국가별로는 일본이 전체 운항횟수의 약 23.6%(주1,240회)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며, 다음으로 중국 21.7%(주1,138회), 미국 9.4%(주496회), 베트남 8.4%(주443회), 필리핀 5.4%(주285회), 홍콩 4.7%(주247회) 등의 순이다. 특히, 중국 운항횟수는 주 1138회로 지난해보다 8.3%(주87회 增) 늘어나 사드 제재 이전인 2016년 동계 운항횟수의 90.7% 수준으로 회복됐다. 

또한, 국적 저비용항공사들의 운항횟수는 2017년 대비 19.6%(주256회 增) 증가해, 전체 국제선 운항횟수의 32.2%를 차지했다.

국내선은 총 21개 노선에서 주1829회 운항예정이며, 전년 동계기간 대비 운항횟수가 주 33회(1.8%, 왕복기준) 줄어든다. 

인천공항 사진.
사진 인천공항.

항공사별로 살펴보면, 대형 항공사인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이 전년 동계대비 주 23회(2.7%) 감편해 주849회를 운항하며, 저비용항공사는 주10회(1%) 감편하여 주 980회를 운항하게 된다. 
제주 12개 노선은 전년 동계대비 주 16회(1.1%) 감편한 주1466회이며, 내륙 9개 노선은 전년 동계대비 주 17회(4.5%) 감소한 주363회를 운항한다. 

작년 동기대비 국내선 운항은 전체적으로 소폭 감편되었으며, 항공사의 기재 대체 운영 등에 따른 공급좌석 또한 전년 대비 2만208석 감소(3.02%)해 운항된다. 

국토교통부는 항공편을 이용하는 여행객과 화주들에게 28일부터 변경되는 동계 운항스케줄을 미리 확인하고, 인천공항의 경우 28일 0시부로 7개항공사가 제1터미널에서 제2터미널로 이전할 예정이므로 착오가 없도록 각별히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