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어린이 정책보고회 개최
대전 서구, 어린이 정책보고회 개최
  • 박진숙 기자
  • 승인 2018.10.23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등학교 대표 어린이 24명 참여, '어린이가 행복한 마을' 만들기

대전 서구는 23일 서구의회 본회의장에서 6개 초등학교 대표 어린이 24명이 참여한 가운데 ‘어린이가 행복한 마을 만들기‘를 위한 정책보고회를 개최했다.

23일 어린이원탁회의 정책보고회 사진.

이날 보고회는 지난 7월과 9월 초등학교 6개교(갑천·삼천·유천·백운·가수원·갈마초) 620명 어린이가 참여했던′서구 어린이원탁회의’에 대한 최종 결과 보고회로 당시 어린이들이 제안한 다양한 의견을 모아 서구의회 본회의장에서 어린이가 직접 발표해 봄으로써 지방자치를 체험하고 리더십을 경험하는 뜻 깊은 행사로 진행됐다.

서구 어린이 원탁회의는 ‘우리가 만드는 행복한 마을, 안전한 학교’라는 주제로 어린이 눈높이에서 바라본 마을에 대한 의견을 어린이 정책 등에 반영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서구청과 서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 서구 9개 복지관(둔산·월평·한밭·정림·용문·관저사회복지관, 행복한우리복지관, 서구노인복지관, 유등노인복지관)이 함께 추진해 온 민관협력 사업이다.

서구는 이를 위해 지난 5월 민관협력사업 실무추진단 구성, 원탁회의 퍼실리테이터 양성과 사전회의 개최 등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

오늘 정책보고회에 참석한 어린이는 “우리들의 이야기를 관심 가져주어 존중받는 느낌이 들었고, 앞으로 어린이가 행복한 마을, 안전한 서구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장종태 서구청장은 “소외와 격차 없는 행복 도시 건설을 위하여 아동 친화 도시 조성을 민선 7기 공약사업으로 선정했다”며 “어린이가 안전하고 행복한 마을 만들기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