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광역자활센터 우수기관 선정
대전시 광역자활센터 우수기관 선정
  • 김소정 기자
  • 승인 2018.09.10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14개 센터 중 상위 20% 포함, 200만원 운영비 추가 지원받아

보건복지부가 지난 6~8월 시행한 전국 14개 광역자활센터 기관평가에서 대전시 광역자활센터가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시에 따르면, 이번 평가에서 대전시 광역자활센터는 상위 20% 우수기관에 선정됐으며, 우수기관 인센티브로 200만원의 운영비를 추가 지원받는다.

보건복지부의 광역자활센터 평가는 지역 자활지원실적, 지역의 사회적경제 네트워크, 광역자활기업규모화 및 특성화 지원 등 성과지표를 근거로 이뤄졌다.

명노충 복지정책과장은 “이번 평가 결과를 계기로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의 자활을 위해 더 많은 관심과 다양한 사업을 발굴할 것”이라며 “내년에도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근로능력이 있는 기초생활보장수급자의 자립을 위해 자활사업 인프라를 구축해 종합적이고 효율적으로 자활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광역자활센터의 역량 향상과 운영수준 제고를 위해 매년 평가를 통해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