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대 대전시의회 제239회 첫 정례회 개회
제8대 대전시의회 제239회 첫 정례회 개회
  • 김소정 기자
  • 승인 2018.09.03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례안 20건, 동의안 9건 등 43개 안건 처리 예정

대전시의회가 3일 오전 10시 제8대 의회 첫 정례회인 제239회 제1차 정례회를 개회하고 의사 일정에 들어갔다.

이날 열린 제1차 본회의에서는 오광영 의원이 대표 발의한 ‘반민족‧반헌법 행위자 단죄 및 국립현충원 묘소 이장 촉구 결의안’, 김찬술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의료폐기물 소각시설 건립 반대 결의안’, 윤용대 의원이 대표 발의한 ‘한국농어촌공사 기술안전사업단 이전계획 백지화 건의안’을 의결하고 정부와 국회 등에 건의하기로 했다.

또한, 5분 자유발언에서 구본환 의원은 ‘원자력 안전 전담부서 활성화 필요성’을, 이광복 의원은 ‘방학 중 저소득층 아동급식비 지원’을 집행기관에 촉구했다.

이날 김종천 의장은 개회사에서 “2017회계연도 결산 심사를 시민의 마음을 헤아려 심도있게 살펴줄 것”을 당부하고 “갑작스런 폭우로 인한 피해를 신속히 복구하고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집행부에 요구했다.

한편, 이번 제1차 정례회는 의원 발의 조례안 6건을 포함한 조례안 20건, 동의안 9건, 결의안 2건, 건의안 1건, 의견 청취 1건, 결산안 5건, 보고 5건 등 모두 43건의 안건을 다루고 오는 20일 열리는 제2차 본회의에서 의결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