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정기분 재산세 293억2400만원 부과
7월 정기분 재산세 293억2400만원 부과
  • 김소정 기자
  • 승인 2018.07.09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 대비 5.7% 증가

대전 유성구가 올해 7월 정기분 재산세 293억2400만원을 부과했다고 9일 밝혔다.

7월 재산세는 주택분 50%와 건축물분을 부과한다.

부과 대상은 건축물, 주택, 선박 13만9892건이며, 지난해 277억4300만원 대비 부과금액이 5.7%(15억 9100만원) 증가했다.

구는 주거용 건물과 상가 등 신축 7700여건 증가, 주택가격 상승·신축 건물기준가액 상향 조정(㎡당 67만원에서 69만원)등을 재산세 증가의 원인으로 내다봤다.

재산세는 과세기준일인 6월1일 현재 소유자에게 7월과 9월 부과하는 지방세인데 7월에는 주택분 1/2과 건축물분을 부과하고, 9월에는 주택분 1/2과 토지분을 부과한다. 

7월분 재산세는 이달 31일까지 내야 하며 납세고지서 없이 모든 은행 현금자동입출금기(CD/ATM)를 통해 신용카드로 낼 수 있다. 또한 납세자 편의를 위해 ARS간편납부(042-720-9000), 위택스(www.wetax.go.kr)와 지로(www.giro.or.kr) 사이트를 통한 전자납부, 가상계좌 서비스를 시행한다.

구 관계자는 “고지서 송달은 지방세법에 의거 본세 30만원 이상은 등기우편, 미만은 일반우편으로 이루어진다”며 “납부기한이 지나면 세액의 3%에 해당하는 가산금을 추가로 더 내야 하므로 납기 내에 꼭 납부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