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곤충생태관, 도심 속에서 만나는 나비와 반딧불이 체험
대전곤충생태관, 도심 속에서 만나는 나비와 반딧불이 체험
  • 김소정 기자
  • 승인 2018.06.19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20일부터 내달 1일까지 무료 관람

도심 속에서 나비와 반딧불이를 체험할 수 있는 행사가 대전곤충생태관에서 열린다.

대전곤충생태관은 곤충에 대한 인식개선과 정서함양, 곤충산업 홍보를 위해 오는 20일부터 내달 1일까지 ‘도심 속에서 만나는 나비와 반딧불이 체험’ 행사를 마련한다. 

이 기간 대전곤충생태관 나비체험장에서는 도심에서 보기 힘든 배추흰나비와 호랑나비, 암끝검은표범나비 등 3종의 나비와 번데기, 먹이식물을 관찰할 수 있다. 알에서 유충, 번데기, 성충을 거치는 나비 한 살이도 한 눈에 볼 수 있다.

또한 환경이 잘 보존된 청정지역 계곡에서 밤에만 볼 수 있는 반딧불이를 낮에 체험할 수 있으며 반딧불이의 한 살이 변화과정을 쉽게 이해하고 관찰할 수 있는 사진도 볼 수 있다.

관람을 희망하는 경우 체험 운영시간에 곤충생태관을 방문하면 선착순으로 무료 관람이 가능하며 예약은 받지 않는다.

관람시간은 나비의 경우 오전 10시~오후 5시, 반딧불이의 경우 주중(월~금)에는 오전 10시30분~12시, 주말(토~일)에는 오후 2시~3시30분까지다.

인석노 농생명산업과장은 “최근 기후변화와 환경문제 등으로 주변에서 찾기 힘든 나비와 반딧불이를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체험을 통해 곤충의 소중한 가치를 느끼고 온 가족이 행복한 꿈과 추억을 간직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