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예술의전당-둔산권역 순환 '99번' 15~16일 운영
대전예술의전당-둔산권역 순환 '99번' 15~16일 운영
  • 김소정 기자
  • 승인 2018.06.12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연시작·종료 2시간 전후로 20분 간격 틈새노선 운영

대전시가 시내버스 이용객 창출과 시민 편의를 위해 문화, 예술, 관광 등 분야별 틈새노선을 발굴 중인 가운데 오는 15일 두 번째 틈새노선버스를 운행한다. 

12일 시에 따르면, 예술의전당 공연·대한민국연극제와 연계한 99번 노선을 발굴해 15일과 16일 이틀간 운행할 예정이다. 이 노선은 대한민국연극제가 열리는 예술의전당과 연정국악원, 시립미술관 등을 경유해 가족단위의 방문객이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99번은 정부청사역과 둔산동 시외버스간이정류소를 거쳐 예술의전당까지 둔산권역을 순환하는 노선으로 공연시작 2시간 전부터 공연종료 후 2시간까지 20분 간격으로 15일과 16일 운행한다.

양승찬 교통건설국장은 "상반기에 운행하는 관광, 문화·예술분야 틈새노선 운행 모니터링 결과를 바탕으로 개선점을 찾아 보완할 것”이며 “앞으로도 틈새노선과 같은 다양하고 탄력적인 시내버스 서비스를 통해 숨어있는 버스 수요를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하반기에 관광·체육, 연구·산단 지역을 대상으로 한 틈새노선도 발굴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