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어린이 식품안전 보호구역 특별 위생점검
서구, 어린이 식품안전 보호구역 특별 위생점검
  • 박진숙 기자
  • 승인 2018.04.1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 식품안전 보호구역 내 357개소 대상

대전 서구는 어린이날을 대비해 오는 20일까지 어린이 식품안전 보호구역 내 식품 조리·판매업소에 대한 특별 위생점검을 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특별 위생점검은 어린이 식품안전 보호구역 내 357개소를 대상으로 소비자 식품위생감시원과 합동으로 시행할 계획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유통기한이 지난 제품 판매 여부 △보존 및 보관기준 준수 여부 △고열량·저영양 식품 판매 여부 △조리시설·판매시설 등 위생적 관리 여부 △게임기 등을 이용한 정서 저해 식품 판매 여부 등이다.

서구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어린이 이용이 많은 학원가 및 학교 주변 조리·판매업소의 안전관리가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어린이 식품 안전 보호구역 내 조리·판매업소의 위생관리를 더욱 강화해 안전한 식품 판매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