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직무교육
중구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직무교육
  • 김소정 기자
  • 승인 2018.03.13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10억5000만원 예산 투입해 4개 일자리사업 발굴, 91명 투입
13일 중구 보건지소 교육장에서 이뤄진 장애인일자리 교육.

대전 중구가 올해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69명을 대상으로 직무교육을 했다.

13일 보건지소 교육장에서 이뤄진 교육은 윤수정 한국장애인개발원 강사가 장애인일자리 사업 안내와 근로조건, 복무규정 등 직무교육을 진행했다. 또, 성희롱예방 교육, 실제 현장에서 느낀 어려운 점과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답하는 시간으로 이어졌다.

이날 한 교육 참여자는 “일자리 수행에 평소 궁금했던 부분이 많이 해소됐고, 자존감을 가지고 사업에 열심히 임할 것”이라며 소감을 전했다.

박용갑 중구청장은 “장애인이 자립할 수 있도록 복지향상에 더욱 노력하고 앞으로도 장애가 제약을 받지 않는 편안하고 행복한 일터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구는 취업 취약계층인 장애인에게 장애유형별 맞춤형 일자리 제공으로 사회참여 확대와 소득을 보장하고 자립에 도움을 주기 위해 올해 10억5000만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4개 일자리사업을 발굴해 장애인 91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