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 모니터·공모전
3분 이내 영상 제작하면 나도 영화감독이마트 29초 영화제, 초단편 철도영화 공모전, 대한민국 방방곡곡 여행 영상 콘테스트

스마트폰이 보급화되면서 폰에 내장된 고품질의 비디오 촬영 기능을 통해 누구나 원하는 영상을 촬영할 수 있는 시대다. 여기에 조금만 더 관심을 가지고 노력한다면 영상 편집툴을 사용해 원하는 스토리를 담은 영상을 제작하기도 쉽다. 길지 않은 3분 이내의 영상에 자신이 원하는 스토리를 담아 표현하는 초단편 영화제, 영상 공모전에 참여해 보자.

사진 출처 픽사베이.

◆ 29초 길이로 제작 필수 '이마트 29초 영화제'
이마트는 창립 25주년을 맞아 오는 2월27일까지 '25초 영화제'를 진행한다.

'2세상 5직 하나뿐인 000'라는 주제를 담은 이번 영화제는 지난 25년 동안 이마트와 함께한 고객들이 이마트와 관련한 다양한 스토리를 직접 제작해 출품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25초 길이로 제작한 영상을 25초영화제 홈페이지(http://www.25sfilm.com)에 올리면 된다. 영상 개수는 제한이 없으나, 영상 길이가 시간의 미달 또는 초과는 감점 요인이 될 수 있다. 또한, 온 가족이 관람할 수 있는 등급 내용을 담고 있어야 한다.

영상은 mp4(권장), mov, avi, wmv 등으로 제작해 전문가 평가 80%와 네티즌 점수 합산 20%를 계산해 최종 우승자를 결정한다. 일반부와 청소년부로 나눠 접수하며, 1등 1000만원 등 총 3000만원의 상금을 시상한다.

한편, 지난 1993년 11월12일 창동점을 오픈한 이마트는 올해로 창립 25주년을 맞고 있으며, 현재 전국에 이마트 145개, 트레이더스 14개 등 총 159곳의 이마트 점포를 운영하고 있다.

◆ 3분 이내 '제2회 초단편 철도영화 공모전'
한국철도공사는 철도를 이용하는 전국민을 대상으로 5월11일까지 '제2회 초단편 철도영화 공모전'를 진행한다.

철도를 소재로 하는 다양하고 독창적인 영상콘텐츠는 장르와 형식에 관계없이 응모할 수 있으며, 제목과 엔딩포함 러닝타임은 1분~3분 이내로 제작해야 한다.

출품작은 4월11일부터 5월11일까지 웹하드(webhard.co.kr/아이디 korailpr 비번 1234) '올리기 전용'폴더에 등록해 제출하면 된다. 신청서와 영상파일을 1개의 파일로 압축해 파일명을 출품자 이름(예: 홍길동.mp4)으로 하여 제출하면 된다.

본선 진출작 가운데 심사를 거쳐 총 29편을 선정해 대상 1명에 500만원, 최우수상 1명에 300만원, 우수상 2명에 100만원, 장려상 5명 50만원, 입선 10명에 20만원 등 상금과 특별상 10명에게는 CGV영화티켓 20매를 증정한다.

본선진출작은 코레일 홈페이지(http://info.korail.com) 또는 레츠코레일 홈페이지(http://www.letskorail.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단, 당선작은 코레일이 사용권을 갖게 되며, 코레일 홍보자료로 편집 활용할 수 있다 또한, 철도 역·KTX·전동차·일반열차·홈페이지·SNS 영상매체·CGV영화관 등에 사용할 수 있다.

◆2분 이내 '제1회 대한민국 방방곡곡 여행 영상 콘테스트'
렛스튜디오는 2월25일까지 국내 여행을 담은 여행 영상을 자랑하는 '제1회 대한민국 방방곡곡 여행 영상 콘테스트-너의 여행을 보여줘'를 개최한다.

여행을 사랑하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친구들과 다녀온 '내일로 여행'이나 가족들과의 국내 여행 추억 등 다양한 주제로 참여할 수 있다.

대상 1팀에는 50만원, 우수상 2팀에 30만원, 장려상 3팀에 20만원, 입선 10명에 1만원권 문화상품권을 증정한다. 페이스북에 등록된 영상에 덧글이나 공감을 표현한 이들 가운데 추첨을 통해 영화예매권, 바나나우유 기프트콘 등도 증정한다.

참여를 원하는 이는 2분 내외의 HD 동영상을 제작해 mp4, avi, wmv 형식 (500MB 이하) 파일을을 공모전 참가신청서와 함께 이메일(letstudioc@gmail.com)로 보내면 된다. 참가신청서는 LETstudio 블로그 (http://blog.naver.com/nmgubug88)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전미애 기자  icemoon76@naver.com

<저작권자 © 저널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미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