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상 사회
대전 유성 주민 90% 이웃 신뢰한다대전 유성구 부문별 사회조사 결과 발표

대전 유성구 주민의 대다수가 삶에 대한 만족도와 이웃에 대한 신뢰, 소속감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유성구가 지난해 실시한 부문별 사회조사 결과에 따르면, 현재 자신이 처한 상황에 대한 질문에 '나는 현재 행복하다' 94.5%, '내 인생의 여건은 아주 좋은 편이다' 89%, '나는 내 삶에 전체적으로 만족한다' 91.4%라고 대답했다. 대체로 본인의 삶에 만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처음 조사한 지역공동체 부문에서는 '유성구민으로서의 소속감' 90.1%, '거주 지역 주민들에 대한 신뢰도' 90.7%로 나타났으며 지역의 배려에서는 아동·청소년(98.1%), 여성(97.6%), 노인(97.1%), 장애인(92.2%) 순으로 배려받고 있다고 답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해 9월11일부터 25일까지 유성구민의 사회적 관심사와 주관적 의식을 조사해 삶의 수준과 사회적 변동을 파악하고 관련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인구통계‧지역공동체‧문화와 여가‧환경‧안전‧복지‧행정 등 7개 부문에서 이뤄졌다. 표본 1000가구 만15세 이상 1913명의 구민을 대상으로 시행했다.

김소정 기자  bee401@naver.com

<저작권자 © 저널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