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세상 사회
대전시, 의약품 판매 위반업소 7개소 적발업무정지, 과태료 등 행정처분 예정

대전시가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약국과 의약품도매상 20개소를 대상으로 한 단속에서 7곳을 적발했다.

시는 자치구와 합동으로 △약국 및 의약품도매상 판매질서 유지 사항 △의약품도매상 관리자의 약사면허 대여행위 여부 △품질 불량의약품 취급 여부 △마약류 취급 업소의 관리실태 등을 중점 점검했다.

이번에 적발한 사항은 7곳에서 모두 8건으로 유효기간이 지난 의약품 조제 사용 1건, 개봉된 의약품을 섞어서 보관 2건, 의료용 마약류 저장시설 점검부 미작성 5건이다. 이들 업소에는 담당 보건소를 통해 업무 정지, 과태료, 경고 등 처분할 계획이다.

김소정 기자  bee401@naver.com

<저작권자 © 저널디,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