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성비 좋은 보쌈 정식 '항아리보쌈'
가성비 좋은 보쌈 정식 '항아리보쌈'
  • 박진숙 기자
  • 승인 2017.05.1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른하거나 더운 날 챙겨 먹는 고기는 힘이 나게 해준다. 잡내와 기름기를 뺀 보쌈은 점심으로 먹기에도 부담스럽지 않아 꾸준히 사랑받는 메뉴다. 부담 없는 가격에 양도 푸짐하기로 소문난 유성구 봉명동에 있는 '항아리보쌈' 도안점을 찾았다.

항아리보쌈은 대전에 본점을 둔 보쌈 전문 한식당이다. 요즘 대부분 보쌈전문점이 그렇듯 프랜차이즈로 운영하지만, 이곳은 지점마다 지역 맛집으로 통하는 곳이다. 얼마 전 SBS 생활의 달인 방송에서 전국의 유명한 보쌈 체인 3개 팀 중 항아리 보쌈이 1등을 차지하기도 했다.

▲항아리보쌈 도안점의 점심 특선 세트 1 메뉴는 보쌈+공기밥+된장국을 제공하며 1인 7500원이다.

푸짐한 한상이 차려졌다. 점심 특선 세트메뉴는 7500원에 수육과 쌈을 즐길 수 있어 가격 대비 만족스럽다. 이곳에서 맛이 좋다고 소문난 싱싱한 파김치와 배추된장국은 밥도둑으로 든든한 한끼를 먹을 수 있다.

보쌈은 쫄깃하면서 부드러운 수육을 두툼하게 썰어 매콤하고 칼칼한 김치와 무채와 함께 커다란 항아리 접시에 담아 나온다. 상추나 배추쌈 대신 밑반찬으로 준비된 무 쌈에 깻잎 장아찌와 파김치를 올려 먹어도 맛이 일품이다.

▲항아리보쌈 도안점의 점심 특선 세트2는 보쌈+공기밥+된장국에 쟁반 국수 또는 막국수를 선택할 수 있다. 가격 1만원.

항아리 보쌈은 고기를 두툼하게 썰어 부드럽고 촉촉하다. 잡내가 없이 잘 삶아진 수육에 매콤한 김치를 얹어 먹으면 입안 가득 조화로운 맛을 이룬다. 매콤 달콤한 보쌈김치와 아삭하게 씹히는 무채가 함께 어우러진 맛이 입안 가득 채우며 포만감을 준다. 보쌈김치와 무채는 무한 리필도 가능하다.

시원한 막국수와 쟁반국수는 쫄깃한 면발에 양도 푸짐하고 깔끔한 맛이다.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면 다시 찾고 싶은 곳이다.

△ 메뉴- 한방보쌈大(4인) 3만8000원·中(3인)3만3000원·小(2인)2만8000원, 쟁반국수1만원,해물파전1만원, 점심특선 세트1(보쌈+공기밥+된장국)7500원, 점심특선 세트2(보쌈+공기밥+된장국+쟁반국수 또는 막국수) 1만원.

△ 위치 및 연락처- 대전 유성구 봉명서로 21-11, (042)825-9244.

△ 영업시간- 오전11시30분~오후12시, 2·4째주 월요일 휴무.

-------------------------------------------------------------------------------------------------------------

* 저널디 맛집 코너는 음식점 협찬을 받지 않고 지역에서 입소문난 집을 암행취재한 후 기사작성하고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