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문사소개

YOUNG MEDIA, DIFFERENT MEDIA

JOURNAL D

“대전을 밝히는 빛, 세상을 바라보는 맑은 창이 되겠습니다.”

2014년 6월 태어난 ‘저널디(Journal D)’의 약속입니다. 저널디는 발 빠른 지역 소식을 통해 대전시민의 세상을 바라보는 맑은 창이 되고자 합니다. 지방자치단체 행정의 건강한 비판과 미래를 위한 대안을 찾아 지역 발전에 이바지하는 대전 언론이 되겠습니다. 지역 뉴스와 기업, 단체, 평범한 시민의 소식을 알리고 지역 발전을 위한 언론으로 충실한 역할을 하겠습니다. 지역에 꼭 필요한 언론, 시민과 소통하는 참된 언론이 되겠습니다.

저널디의 슬로건은 '젊은 언론, 다른 언론'입니다. 날카로운 비판과 감시는 기본, 권력에 대한 견제 기능을 강화하고 지역사회에 새로운 지향점을 제시하자는 의미를 담았습니다. 이 같은 저널디의 정신은 미국의 언론학자 게이 테크만이 뉴스에 대해 정의한 ‘세상을 바라보는 창’과 맥이 닿아있습니다. 자본과 권력의 통제에서 벗어나며 받아쓰기 식의 보도보다는, 대전시민이 지역의 소식을 가감 없이 보고 들을 수 있는 토양이 되겠습니다. 시대의 변화에도 탄력적으로 대응하는 ‘시민의 입’이 될 것을 약속드립니다. '디지털 노마드(Nomad)'의 시대,무엇이든 쉽게 소비되고 잊히며 급변하는 시대에 세상을 바로 보는 빛이 되기 위해 ‘저널디(Journal D)'는 앞으로 각고의 노력을 기울일 것입니다.

세상을 보는 맑은 창으로 도약 중인 ‘저널디(Journal D)’에 뜨거운 성원과 격려를 부탁드립니다.